피닉스, 크라우더 매개로 여전히 많은 것 바라는 중
출처:바스켓코리아|2023-01-25
인쇄



피닉스 선즈가 트레이드하기 쉽지 않아 보인다.

『ESPN』의 잭 로우 기자에 따르면, 피닉스가 아직도 보내지 못한 제이 크라우더(포워드, 198cm, 106.6kg)의 가치를 높이 보고 있다고 전했다.

피닉스는 크라우더를 매개로 좋은 어린 선수 1라운드 티켓, 주전급 파워포워드 중 하나를 바라고 있다고 전했다. 크라우더를 매개로 유망주, 지명권, 주전급 하나를 품겠다는 의도다.

그러나 현재 크라우더의 가치는 그리 높지 않다. 피닉스가 시즌 초에 트레이드를 끌어내지 못했을 뿐만 아니라 이번 시즌을 뛰지 않았기 때문. 즉, 크라우더로 피닉스가 지나치게 상향된 조건을 바라고 있다. 물론, 트레이드에 나서야 하는 입장에서 최대한의 거래를 끌어내야 하나 피닉스가 크라우더의 가치를 줄인 측면을 부인할 수 없다.

더군다나 크라우더는 이번 시즌을 끝으로 계약이 만료된다. 특급 전력이 아닌 이상 웬만한 구단이 유망주나 지명권을 내줄 조건으로 크라우더에 관심이 있을지 의문이다. 또한, 우승 도전에 나서는 팀이 주전급을 내줄 이유는 더욱 없다. 즉, 현실적으로 재건에 돌입하는 구단이 주전 전력을 처분해야 하나 해당 범주에 들어 있는 구단은 많지 않다.

닉스는 이번 시즌 트레이닝캠프를 앞두고 캐머런 존슨을 주전 포워드로 내세우고자 했다. 크라우더는 아쉬움을 드러냈다. 결국, 그는 트레이드를 요청했고, 피닉스와 크라우더는 함께 하지 않기로 합의했다. 크라우더는 시즌 시작 전부터 트레이드블럭에 이름을 올리고 있었다. 그러나 피닉스는 시즌 중반인 현재까지 트레이드를 끌어내지 못했다.

시즌 초중반에 밀워키 벅스와 트레이드가 추진되나 했으나 끝내 없었다. 피닉스는 그간 주전급을 확보하길 바랐다. 그러나 다른 구단과의 거래도 합의하지 못하면서 보강에 실패했다. 하물며 그 사이 존슨, 데빈 부커, 크리스 폴까지 주전들이 대거 부상을 당하는 와중에도 트레이드를 하지 못했다. 전력 수급해야 했던 피닉스로서는 트레이드 불발이 아쉬울 수밖에 없었다.

시즌 중에는 애틀랜타 호크스, 유타 재즈의 이름이 거론되기도 했다. 애틀랜타는 존 칼린스, 피닉스가 크라우더를 내놓았고, 유타가 재건에 돌입해 있기 때문. 유타를 대신해 카일 쿠즈마를 보유한 워싱턴 위저즈가 후보로 언급이 됐으나 트레이드는 타결되지 않았다. 각기 다른 구단이 주전 포워드를 교환할 여지도 있었으나 각기 다른 이유로 논의를 철회한 것으로 보인다.

피닉스가 위의 조건 중 하나로 크라우더를 보내긴 쉽지 않아 보인다. 아직 트레이드 데드라인이 남아 있긴 하나 이번 시즌을 아직 뛰지 않고 있는 전력 수혈에 여느 팀들이 얼마나 관심이 있을지 의문이다. 더군다나 피닉스의 조건 충족이 어렵다면 그냥 지나칠 수밖에 없다. 보강을 노리는 구단이라면 마감시한까지 가치 하락을 기다릴 것으로 예상된다.
  • 축구
  • 야구
  • 기타
아스널, 브라이튼 핵심 MF 1000억원 이상 배팅에도 실패
아스널, 브라이튼 핵심 MF 1000억원 이상 배팅에도 실패
아스널이 겨울 이적시장 종료 직전 중원 보강을 위해 거액을 배팅했지만 쉽지 않다.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30일(한국시간) 보도에서 “아스널이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 미드필더...
"1600억 최후통첩"…첼시, 엔조 포기 안 했다
낼 수 있는 최대한의 돈을 썼다. 다만 지불 방식에선 이견 차가 있다.영국 매체 '텔레그래프'는 30일(이하 한국시간) "첼시가 엔조 페르난데스(22) 영입을 위해 벤피카와 협상을...
[다시 뛰자, 2023 대구FC]‘뉴 에이스’ 고재현, “대구는 나의 집이고 가족”
[다시 뛰자, 2023 대구FC]‘뉴 에이스’ 고재현, “대구는 나의 집이고 가족”
프로축구 대구FC의 공격수 고재현은 가파른 성장세로 지난해 큰 주목을 받았다. 지금은 대구의 미래를 넘어 '프렌차이즈 스타'로 진화하고 있는 선수기도 하다.직전 시즌 K리그2 서울...
이다해, 눈을 어디에 둬야..가슴 뻥 뚫린 섹시 수영복
'세븐 여친' 이다해, 눈을 어디에 둬야..가슴 뻥 뚫린 섹시 수영복
배우 이다해가 아찔한 수영복을 입고 섹시한 몸매를 자랑해 화제다.29일 이다해는 자신의 채널에 “이 추위에 이렇게 따뜻한 물에서 수영과 자쿠지. 이곳은 천국이다. 마음 편하게 애견...
미성년자 벗어나자마자 봉인 해제돼 폭주… 작년까지 '여고생'이었던 유튜버
미성년자 벗어나자마자 봉인 해제돼 폭주… 작년까지 '여고생'이었던 유튜버 (영상)
인터넷 방송인 ‘고삐리 세희’의 봉인이 해제됐다. ‘고삐리 세희’는 제로투 댄스로 유튜브에서 1000만이 넘는 조회 수를 기록한 유명 인터넷 방송인이다.2004년생인 ‘고삐리 세희...
전다빈, 핫걸이란 이런 것…몸매가 예술 작품+온 몸 빼곡 문신 “여름 마렵다”
전다빈, 핫걸이란 이런 것…몸매가 예술 작품+온 몸 빼곡 문신 “여름 마렵다”
MBN '돌싱글즈3' 출연자 전다빈이 여름을 그리워 했다.1월 29일 전다빈은 "여름마렵다.. 너무 추워"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에는 수영복을 입고 물놀이에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