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닉스에서 만개한 악동 앨런... 4년 7000만 달러 연장 계약
출처:점프볼|2024-04-16
인쇄


피닉스가 집토끼 단속에 성공했다.

현지 매체 ‘ESPN‘은 16일(한국시간) 피닉스 선즈와 그레이슨 앨런이 4년 7000만 달러 규모의 연장 계약에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앨런은 이번 시즌이 끝나면 FA가 되는 상황이었다. 이 계약으로 피닉스와 4년 더 함께 할 수 있게 됐다.

앨런은 지난 시즌까지 밀워키 벅스에서 활약했다. 밀워키에서 야니스 아데토쿤보를 보좌하는 3점 슈터로 활약하며 쏠쏠한 선수로 평가받았다.

앨런은 이번 시즌 시작 전 데미안 릴라드 트레이드에 엮여 밀워키에서 피닉스로 트레이드되며 새로운 둥지를 찾았다.

피닉스에서도 앨런의 활약은 여전했다. 앨런은 데빈 부커, 케빈 듀란트, 브래들리 빌 등 공격 무기들이 즐비한 피닉스에서 공격 기회를 만들어주면 기회를 받아먹는 3점 슈터 역할을 소화했다.

이번 시즌 앨런은 평균 13.5점 4리바운드 3어시스트 3점슛 성공률 46%를 기록했다. 3점슛 성공률 46%는 이번 시즌 NBA 전체 1위 기록이다. 앨런은 경기당 평균 5.9개를 던지는 등 시도 개수도 적은 편이 아니었다.

즉, 이번 시즌 앨런은 NBA에서 가장 위력적인 3점 슈터였다는 뜻이다. 피닉스 공격 주축은 빅3지만 앨런의 공헌도 결코 무시할 수 없는 수준이다.

앨런은 듀크 대학 시절 인성 부분에 논란이 있었던 선수다. 지나치게 거친 반칙으로 상대 선수를 생각하지 않은 플레이로 비판을 받았다. 동업자 정신이 없다는 얘기도 많았다.

그랬던 앨런이 NBA 무대에서 최상급 3점 슈터로 자리 잡고, 거액 계약을 받은 것이다. 비난을 실력으로 극복한 앨런의 노력이 엿보이는 대목이다.

  • 축구
  • 야구
  • 기타
'판정이 이상한데?' 반 다이크, 'WC 한국-가나전 주심' 판정에 의심의 눈초리!
'판정이 이상한데?' 반 다이크, 'WC 한국-가나전 주심' 판정에 의심의 눈초리!
버질 반 다이크가 앤서니 테일러의 판정을 의심하는 반응을 보였다.네덜란드는 22일 오전 4시(이하 한국시간) 독일 라이프치히에 위치한 레드불 아레나에서 열린 유럽축구연맹(UEFA)...
만족 모르는 황희찬 "풋살 기술 배우는 중…새 시즌엔 더 잘할 것"
만족 모르는 황희찬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진출 후 최고의 시즌을 보낸 황희찬(울버햄튼)이 만족하지 않고 다음 시즌 더 좋은 성적을 거두겠다고 다짐했다.황희찬은 22일 경기도 부천의 부천시청 ...
손흥민 절친 또 사고 쳤다...이럴 수가, 횡령 및 사기 혐의로 피소
손흥민 절친 또 사고 쳤다...이럴 수가, 횡령 및 사기 혐의로 피소
손흥민의 토트넘 홋스퍼 동료 에메르송 로얄이 법적 분쟁에 휘말렸다.브라질 매체 UOL은 지난 20일(한국시간) 토트넘 홋스퍼 수비수 에메르송 로얄이 횡령, 범죄 단체 및 사기 혐의...
'베이글의 정석' 핑크색 비키니로 반전 매력 뽐낸 치어리더
'베이글의 정석' 핑크색 비키니로 반전 매력 뽐낸 치어리더
이연진 치어리더가 반전 매력을 드러냈다.이연진 치어리더는 최근 자신의 SNS에 핑크색 비키니 수영복을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그녀는 귀여운 얼굴에 반전 몸매로 베이글 매력을 뽐냈다....
제니, 넘사벽 글로벌 인맥 자랑.. 아녹 야이와 투샷 '굴욕 無'
제니, 넘사벽 글로벌 인맥 자랑.. 아녹 야이와 투샷 '굴욕 無'
그룹 블랙핑크 제니가 넘사벽 글로벌 인맥을 자랑했다.21일 제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보트 머리는 신경 안 써(boat hair don't care)"라는 글과 함께 여러 ...
54세 엄정화, 복근+볼륨감 다 잡았다!
54세 엄정화, 복근+볼륨감 다 잡았다!
가수 겸 배우 엄정화가 탄탄한 복근을 자랑했다.20일 엄정화는 자신의 SNS에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사진 속 엄정화는 헬스장을 방문해 선명한 복근을 드러냈다. 특히 엄정화는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