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미, LPGA 투어 미즈호 아메리카스오픈 2R 2타 차 2위
출처:SBS|2024-05-18
인쇄

 

이소미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미즈호 아메리카스오픈 2라운드에서도 선두권 경쟁을 이어갔습니다.

이소미는 18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저지시티의 리버티 내셔널 골프클럽(파72·6천675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3개를 묶어 1언더파 71타를 쳤습니다.

첫날 6언더파로 단독 선두였던 이소미는 중간합계 7언더파 137타를 기록, 2위로 한 계단 내려섰습니다.

올해 LPGA 투어에 데뷔해 지난달 JM 이글 LA 챔피언십의 공동 13위가 최고 성적인 이소미는 애초 이번 대회를 앞두고 ‘대기 선수 2번‘이었다가 다른 선수들의 기권으로 기회를 잡아 경기를 치르고 있습니다.

캐디마저 집에 돌려보냈을 정도로 출전이 불투명했다가 극적으로 나선 첫날 아버지에게 백을 맡기고 맹타를 휘둘렀는데, 아버지가 아닌 캐디와 함께한 이날은 기세가 다소 꺾였습니다.

하지만, 이날 단독 선두를 꿰찬 아타야 티띠꾼(태국·9언더파 135타)과 격차가 두 타에 불과해 시즌 첫 톱10 진입은 물론 우승 도전도 충분히 이어갈 만한 상황입니다.

이날 첫 홀인 1번 홀(파4)에서 보기를 써낸 이소미는 4∼5번 홀 연속 버디와 10∼11번 홀 보기를 맞바꿔 타수를 줄이지 못하다가 13번(파5)과 16번 홀(파4) 버디로 흐름을 바꾸며 3라운드를 기약했습니다.

2022년 LPGA 투어 신인왕인 티띠꾼은 보기 없이 버디 7개로 7타를 줄이며 단숨에 선두로 뛰어올라 통산 3승 도전에 나섰습니다.

티띠꾼은 데뷔 시즌인 2022년 2승을 올린 뒤엔 우승이 없습니다.

세계랭킹 1위 넬리 코르다(미국)는 4타를 줄여 에리야 쭈타누깐(태국) 등과 공동 3위(6언더파 138타)로 도약해 시즌 6승 가능성을 열었습니다.

세계랭킹 5위 고진영은 강민지, 앨리슨 리(미국) 등과 공동 15위(4언더파 140타)에 올랐고, 이민지(호주)는 공동 25위(3언더파 141타), 전인지와 김세영, 신지은은 공동 35위(2언더파 142타)로 2라운드를 마쳤습니다.

양희영과 안나린, 이미향은 공동 46위(1언더파 143타)로 컷을 통과했습니다.

지은희(2오버파 146타), 리디아 고(뉴질랜드)와 대니엘 강(미국·이상 5오버파 149타), 최혜진(6오버파 150타) 등은 컷 탈락했습니다.

컷 기준은 1언더파였습니다.

  • 축구
  • 야구
  • 농구
'판정이 이상한데?' 반 다이크, 'WC 한국-가나전 주심' 판정에 의심의 눈초리!
'판정이 이상한데?' 반 다이크, 'WC 한국-가나전 주심' 판정에 의심의 눈초리!
버질 반 다이크가 앤서니 테일러의 판정을 의심하는 반응을 보였다.네덜란드는 22일 오전 4시(이하 한국시간) 독일 라이프치히에 위치한 레드불 아레나에서 열린 유럽축구연맹(UEFA)...
만족 모르는 황희찬 "풋살 기술 배우는 중…새 시즌엔 더 잘할 것"
만족 모르는 황희찬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진출 후 최고의 시즌을 보낸 황희찬(울버햄튼)이 만족하지 않고 다음 시즌 더 좋은 성적을 거두겠다고 다짐했다.황희찬은 22일 경기도 부천의 부천시청 ...
손흥민 절친 또 사고 쳤다...이럴 수가, 횡령 및 사기 혐의로 피소
손흥민 절친 또 사고 쳤다...이럴 수가, 횡령 및 사기 혐의로 피소
손흥민의 토트넘 홋스퍼 동료 에메르송 로얄이 법적 분쟁에 휘말렸다.브라질 매체 UOL은 지난 20일(한국시간) 토트넘 홋스퍼 수비수 에메르송 로얄이 횡령, 범죄 단체 및 사기 혐의...
'베이글의 정석' 핑크색 비키니로 반전 매력 뽐낸 치어리더
'베이글의 정석' 핑크색 비키니로 반전 매력 뽐낸 치어리더
이연진 치어리더가 반전 매력을 드러냈다.이연진 치어리더는 최근 자신의 SNS에 핑크색 비키니 수영복을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그녀는 귀여운 얼굴에 반전 몸매로 베이글 매력을 뽐냈다....
제니, 넘사벽 글로벌 인맥 자랑.. 아녹 야이와 투샷 '굴욕 無'
제니, 넘사벽 글로벌 인맥 자랑.. 아녹 야이와 투샷 '굴욕 無'
그룹 블랙핑크 제니가 넘사벽 글로벌 인맥을 자랑했다.21일 제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보트 머리는 신경 안 써(boat hair don't care)"라는 글과 함께 여러 ...
54세 엄정화, 복근+볼륨감 다 잡았다!
54세 엄정화, 복근+볼륨감 다 잡았다!
가수 겸 배우 엄정화가 탄탄한 복근을 자랑했다.20일 엄정화는 자신의 SNS에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사진 속 엄정화는 헬스장을 방문해 선명한 복근을 드러냈다. 특히 엄정화는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