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100만불 선발' 사라진 SSG, 통합 2연패 문제없다?
출처:오마이뉴스|2023-04-02
인쇄

[KBO리그] ‘로메로 어깨 통증‘ SSG, 국내 선발진 앞세워 2연패 도전

 

2023 KBO리그 정규 시즌이 1일 개막전 전 구장 매진과 함께 막이 올랐다. 지난해 통합 챔피언 SSG 랜더스는 문학구장에서 펼쳐진 개막전에서 KIA 타이거즈에 4-1로 역전승을 거뒀다. 에이스 김광현이 선발 등판해 5이닝 4피안타 3사사구 3탈삼진 1실점으로 승리를 따냈다. SSG는 통합 2연패를 향해 힘차게 출발했다.

하지만 SSG는 새로운 외국인 투수 로메로가 개막 엔트리에 합류하지 못해 고민이 크다. 로메로는 지난해 연말 새 외국인 선수 영입 한도인 총액 100만 달러를 꽉 채우며 SSS가 영입한 좌완 투수다. 일본 프로야구(NPB) 지바 롯데 마린스에서 뛰어 KBO리그에 빠르게 적응할 것이라는 기대가 컸다. 최근에는 일본 프로야구를 경험한 외국인 선수가 KBO리그에 성공적으로 안착하는 사례가 있었다.

로메로는 지난 3월 6일 오키나와에서 삼성 라이온즈와의 연습 경기에 등판했으나 어깨 통증을 호소해 강판당했다. 재활에 돌입한 로메로는 시범경기에는 한 경기도 나서지 못했다. 일본 프로야구 주니치 드래건스 시절이었던 2020년 어깨 수술을 받은 경력이 있어 우려가 더욱 크다. SSG는 로메로가 돌아올 때까지 마냥 기다리지 않고 새로운 외국인 투수로의 교체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진다.

 

 

SSG의 선발 마운드는 김광현과 또 다른 새 외국인 좌완 투수 맥카티가 원투 펀치를 구성할 전망이다. 맥카티는 시범경기 3경기에 등판해 12이닝을 소화하며 평균자책점 3.00으로 무난했다. 2일에는 문학 KIA전에서 KBO리그 데뷔전을 치른다. 만에 하나 로메로가 이탈한 가운데 맥카티마저 부진하면 SSG의 시름은 매우 깊어질 수 있다.

로메로의 공백은 SSG의 국내 선발 투수들로 채워야 한다. 다행히 SSG의 3, 4, 5선발을 맡을 문승원, 박종훈, 오원석은 다양한 유형이라는 장점이 돋보인다. 문승원은 우완 정통파, 박종훈은 언더핸드, 오원석은 좌완 투수로 매우 이상적인 구성이다.

문승원과 박종훈은 2021년 12월 부상 재활 도중에 비FA 다년 계약을 체결해 큰 화제를 불러모았다. 문승원은 5년 총액 55억 원, 박종훈은 5년 총액 65억 원의 대형 계약이었다.

 

 

하지만 시즌 도중 재활을 마치고 복귀한 탓인지 평균자책점이 문승원이 5.11, 박종훈이 6.00으로 기대에 미치지는 못했다. 부상 이전에는 선발 로테이션에 고정되었던 선수들이 지난해는 불펜으로 활용되었기 때문이라는 분석도 제기되었다. 올해는 복귀 후 2년 차 시즌을 치르는 가운데 선발로 돌아간다면 부상 이전의 명성을 되찾을 것이라는 낙관론이 힘을 얻고 있다.

프로 4년 차를 맞이하는 오원석은 2021년 7승, 2022년 6승을 거둬 아직 10승을 경험한 시즌이 없다. 하지만 지난해 144이닝을 소화해 규정 이닝인 144이닝을 처음으로 충족시키며 평균자책점 4.50으로 SSG의 통합 우승에 공헌했다. 올해는 처음으로 10승과 3점대 평균자책점을 기록하며 SSG의 차세대 에이스임을 입증할 좋은 기회다.

SSG는 지난해도 외국인 투수 노바의 부진과 부상을 극복하며 SK 와이번스 인수 첫 우승에 성공했다. 올시즌도 외국인 투수의 부상 공백을 국내 선발들이 메우며 SSG의 통합 2연패를 견인할지 주목된다.

  • 축구
  • 농구
  • 기타
"딸이 서럽게 울어서 깜짝 놀랐다"...가족들이 더 슬펐던 '교수님' 크로스의 은퇴
고별전에도 덤덤했던 토니 크로스. 오히려 그의 가족들이 그보다 더 슬퍼했다.레알 마드리드는 26일 오전 4시(이하 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에 위치한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
잘못하면 日·이란과 '죽음의 조'... 김도훈호, 6월 2연전 '새 얼굴 7명'보다 '승리'가 중요하다
잘못하면 日·이란과 '죽음의 조'... 김도훈호, 6월 2연전 '새 얼굴 7명'보다 '승리'가 중요하다
잘못하면 같은 조에서 일본이나 이란 등 강팀을 만날 수 있다.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이 월드컵 2차 예선 남은 2경기에서 모두 승리해야 하는 이유다.김도훈(54) 임시 사령탑이 이끄는...
우리 흥민이 월클 맞습니다! '3대 빅리그 최고 윙어' 3위 선정... 라이벌팀 에이스에 1위 뺏겼지만 '역시 월클 SON'
우리 흥민이 월클 맞습니다! '3대 빅리그 최고 윙어' 3위 선정... 라이벌팀 에이스에 1위 뺏겼지만 '역시 월클 SON'
역시 손흥민(32·토트넘)이다. 세계 최고 윙어임을 또 다시 증명했다.축구 전문 '스코어90'은 28일(한국시간) 공식 채널을 통해 '세계 3대 빅리그(EPL·라리가·세리에A) 윙...
'글래머의 정석' 완벽 비키니 자태 뽐낸 치어리더
'글래머의 정석' 완벽 비키니 자태 뽐낸 치어리더
김한나 치어리더가 완벽한 비키니 자태를 뽐냈다.김한나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올렸다.그녀는 '해치지 않아'라는 코멘트와 함께 비키니룩으로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드러내 시선...
티아라 효민, 너무 깊이 파인 가슴라인…당당 건강美
티아라 효민, 너무 깊이 파인 가슴라인…당당 건강美
티아라 효민이 당당하게 건강미를 드러냈다.효민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일정차 방문한 중국 상하이에서 찍은 사진을 여러장 게재했다.지인들과 함께한 식사 자리와 쇼핑 등 소...
'스피카 출신' 양지원, 상큼 비키니에 핫한 반전 뒤태
'스피카 출신' 양지원, 상큼 비키니에 핫한 반전 뒤태
그룹 스피카 출신 배우 양지원이 늘씬한 비키니 몸매를 뽐냈다.양지원은 25일 인스타그램에 “유난히 해가 뜨거울 것 같은 여름”이라는 글과 사진을 올렸다.사진 속 양지원은 야외 수영...
  • 스포츠
  • 연예
1/4